흥미롭기

모두가 알고 있던 '고려장' 그런데 사실은 없었다?!

여러분 '고려장'에 대한 이야기는 알고 계시죠! 모르고 계시다면 간첩입니다.

이처럼 늙은 부모를 산속에 내다버리는 '고려장' 풍습은 모두가 다 아는 이야기입니다.

고려장이란 풍습은 고려시대의 장례 풍습중 하나 였다고 합니다.

 

그런데! 충격적인 대반전!! 사실은 고려장 풍습은 존재하지 않았다!!!

그 근거로는 고려시대의 어떠한 기록에도 고려장에 대한 내용을 찾을 수가 없다고 합니다.

아니, 이렇게 잘 알려진 풍습이 기록에서 찾을 수 없다는 게 말이나 됩니까? 사소한 것 까지도 기록에 남기는 데...

도데체 어덯게 된 일이 까요?

 

그럼 '고려장'이란 단어가 처음 사용될때로 거슬려 올라가 볼까요?

때는 조선 후기 ..

그 때 당시에는 일본이 우리나라 문화재 강탈해 가는 일이 빈번했습니다.

그러던 어느날 지하에도 문화재가 있다는 것은 일본이 알게 됩니다. 그 지하는 무덤이였습니다.

근데 문제가 생겼습니다. 조상의 무덤은 절대 팔수없다고 사람들이 막아 섰던 것입니다.

무덤을 파기가 쉽지않게 되자, 일본은 '고려장'이란 풍습에 대해서 이야기를 퍼뜨립니다.

그러자 사람들은 술렁이기 시작합니다. 그 상황을 밀어 붙여 무덤을 파기 시작합니다.

 

이 처럼 '고려장'이란 이야기는 일제 만들어 낸 조선인들  조련 도구 였던 것입니다.

 

1.jpg

Atachment
첨부 1
?

서버에 요청 중입니다.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