잡담/상념

페이스북의 "지나친 상표 챙기기" 논란? 플라이북..

1.jpg


플라이북은 출시된 얼마되지않은 (2014.11 출시) 새로운 책 SNS 이다. 관심있는 책을 읽고, 남기고, 책을 읽은 독자들과 공유할 수 있는 신개념의 SNS... 플라이북이였다.


참신한 아이디어였다. 책을 통해 같은 분야의 사람들끼리 관계를 맺을 수도 있다. 독자끼리 서로 공감하고, 또한 친구가 읽은 책도 공유할 수 있다.


2.jpg


하지만 페이스북이 플라이북에 대해 상표이름이 서로 비슷하다며, 사용 금지를 요구해왔다. 첫글자가 F로 시작하고, book으로 끝난다는 이유였다. 이렇게 되면 소비자가 착각하고, 플라이북에 가게 된다는 것이 그들 페이스북의 주장이다. 


1년도 채 지나지않은 신생기업을 페이스북이 억누르고 있다라고 논란이 일고 있다.


http://www.fnnews.com/news/201503291418496881


이름이 비슷한 건 사실이지만, 착각할 정도는 아닌데.. 페이스북이 예민했네요.. 


하지만 플라이북도 페이스북의 인기 의식하고 이름을 그렇게 지은 것도.. 없지않아 있겠죠.. 분명히.. 그치만 플라이북이 책 SNS임을 감안한다면 이름에 "BOOK"란 글자가 들어가는 것은 어쩌면 당연할 지도..;;


이 싸움이 어떻게 끝날지.. 플라이북은 과연 이대로 무너질까요?

Atachment
첨부 2
  • ?
    굿데이 2015.03.30 01:08:32
    플라이북이 성장 가능성이 있나보군요. 페이스북이 딴지 거는걸 보니..
    플라이북 흥해라!
  • profile
    CONORY 2015.03.30 09:38:29

    맞아요.. 이름이 비슷하다고 싹을 짓밟는 건 너무한 것 같아요.

  • ?
    도메인 2015.03.30 16:47:24
    플라이북과 페이스북이라..
    flybook facebook..
    페이스북이 살짝 오버한 것 같네요..
  • ?
    JinLim 2015.04.23 01:28:55
    ㅎㅎ 미리미리 대응해 놓는 것이지요... 예전에 첫눈이라는 검색엔진은 빛도 보기 전에 네이버가 사버렸었다는.....
?

서버에 요청 중입니다.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...